좀 유리하면 오히려 공방보다 적극적이 되어서 상관없는데,

조금이라도 불리해지면 바로 끝장입니다. 

서로 경험치 조금이라도 더, "나만" 먹으려고 하는 분위기가 되어버려요.

어느정도인가 하면 이기의 끝장을 보여주는게, 

그래도 이겨보려고 누가 앞에 나서서 미끼가 되고 시야를 확보해줘도 일부러 안 쏩니다.

남 스팟 받아서 쏘면 그 딜의 경험치 절반은 스팟해준 사람한테 가니까요;;

누가 궁지에 몰려있다? 도와주기는 커녕 그 사람 죽을 때까지 사선에 들어온 적조차 안 쏴요;;

경험치 순위 경쟁자를 줄여야 하니까;;

지금까지 랭겜하면서 아군 저 멍청한 놈들이 대체 왜 그러는건지, 

랭크라는게 실력과 상관없는 그냥 장식인건지 생각했었는데 그게 아니었던거죠.

솔까 저로선 저런 생각이 가능하단 것 자체가 상상 밖이었기 때문에

깨닫는데 오래 걸려버렸고, 실체를 깨닫고나니 랭겜에 대한 관심이 모조리 사라져 버리더군요...

이건 아닙니다. 유저들 자체에 완전 정이 다 떨어져버리는 짓이에요.

패배 팀에겐 아예 아무것도 안 주던가 해야지, 

이대로는 랭겜은 그냥 이기심의 극한만을 시험하는 컨텐츠가 될 듯 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