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그대로 최면을 통해 세쌍동이 자매와 함께 TRPG를 즐기는 소설입니다.

 

이제 30편 정도 연재되어서 양이 좀 아쉽긴한데

 

소재가 비교적 독특하다는 점에서 일단 일독을 권할만 하다고 생각합니다.

 

자세한 소개가 되면 스포일러가 심하기도 하고 제 짧은 필력으로는 재미를 제대로 전하기도 힘들듯 하네요 ㅠ

 

아마 읽어보신 분들이 리플로 적절한 추강을 넣어주실 것을 기대하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