킬 더 드래곤 , 둠 브레이커 ,바바리안 퀘스트 연속으로 보고나서 바로 달렸는데

같은 작가님이 맞나 싶을 정도로 미친 전개를 보여주네요.

그렇지만 병맛 장르도 필력이 된다면 명품이 될 수 있다는 걸 보여준거 같습니다.

뭔가 나사 하나 빠진거 같은 내용인데 앞뒤도 맞고 주인공이 병x 같은데 멋있는 걸 잘 살려내신거 같아요

그리고 엔딩을 어떻게 낼까 정말 궁금했는데 나름 깔끔하게 끝도 내셔서 차기작도 나오면 무조건 달려야 하는 작가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