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있게 보고왔습니다.

가족단위로 보러가기에 좋을 것 같더군요

 

이야기는 막 점프하긴 하는데 심각한 스토리가 아니라서 뭐

동화같은 영화였어요

동물들과 어린 배우들이 참 귀엽더군요

 

 

저는 아무 정보없이 갔는데 끝나고 스탭롤 올라갈 때 보니

동물들 목소리 연기한 배우들 누구누구인지 알고가는게 오히려 더 

깨알같은 재미가 있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시간내서 보러갈 정도다 X

돈은 아깝지 않았다 O (사실은 지인이 돈내줬다 소근소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