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29f4cd8bb6faff48f18a56b479b80d5_1508423

 

지극히 무난한 킬링타임 무비 <지오스톰>.

하나부터 열까지 정말 끝장나게 전형적이고 정형적인, 그래도 어쨌든 명색이 리뷰라 뭐라뭐라 길게 말하고 싶긴 한데 도저히 따로 할 말이 없는, 좌우지간 킬링타임 딱 그 정도로 너무 알맞은 영화다.

아. 소재가 소재인지라 엄청난 비쥬얼 스펙타클을 기대하며 극장을 찾는다면 다소 실망할 게다. 예산이 부족했던 건지 역량이 부족했던 건지 스펙타클의 스펙ㅌ...정도에서 그치니까.

이래저래 욕심 안 부린 영화다. 손익분기점은 무난하게 돌파할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