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아무래도 편당 결제 같은 건 진짜 잘 쓰는 사람이 아니면 안 살 것 같고 

 

편당 돈이 걸린 이상 많이 팔리든 안 팔리든 느긋하게 글을 쓸 수는 없을 것 같은게 조금 부담스러워서

 

조아라 노블 정도로 쓰는 사람도 부담없이 쓰고 보는 사람도 정액을 지르면 부담없이 볼 수 있으면서

 

찔끔찔끔 돈도 벌 수 있을만한 

 

다른 플랫폼도 있나요? 

 

조아라 노블은 최근에야 알아서 찔끔찔끔 소설을 써보았더니 생각한 것 보다는 돈이 들어와서

다른 플랫폼도 있다면 같이 올려보고 싶어서요.

 

잡소리가 길었는데 요약하자면

 

편당결제가 아닌 조아라 노블 같은 시스템을 가진 다른 소설 플랫폼도 있는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