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으로 스카너는 조금 거품이 있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오늘 중요한 날에 그걸 잘 보여준 느낌이 있습니다

 

정글링이 빠르다는걸 이용해서 빠르게 성장이 가능하지만 그만큼 유통기한도 빠르게 다가옵니다

무엇보다 생각보다 몸이 강하지 않아요​

최대한 탱탱하게 한다고 온갖 옵션을 갖춰도 생각보다 쉽게 녹는걸 느낄 수 있습니다

 

저는 후반 가면 올라프 이상으로 할 게 없어지는 챔피언이라 생각...

올라프는 그래도 CC 씹는 궁의 효과가 없어지는건 아니라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