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그에서 파밍을 컨셉으로 잡으면 이런 게임이 나올까 싶습니다.

 

하지만 배그보다 오래된 게임이라는거

 

패키지 가격이 6만원대로 비싼편인데 개발자 이양반은 다 총기 이름 저작권 사는데 쓴다는 소문이 유저사이에 파다합니다.(하라는 서버추가는 안하고)

 

 

해보진 않았지만 디비전과도 비슷하지 않나 싶습니다.

 

주 목적은 한 세션에 10명이 안되는 유저와 ai 사이에서 아이템을 파밍해 탈출하는 것입니다.

 

때문에 1킬을 하지 않더라도 많은 돈을 벌 수 있죠.

 

배그와는 목적이 다르기에 킬을 많이 하지 않더라도 파밍에서 오는 즐거움이 꽤 큰편입니다.

 

 

파밍게임답게 갑옷의 찿이가 꽤 큰편입니다. 다만 비싼 갑옷을 입더라도 죽창이라 불리는 총들이 있기 때문에 종종 죽는 편입니다

죽으면 빤스라 불리우는 상자의 물건을 제외한 모든 템을 떨구기 때문에 긴장감도 높습니다.

 

 

아직까지 그렇게 유명하지 않고 중국인들도 별로 안하기에 핵은 거의 없다시피 합니다.

 

랩이라 불리는 세션을 제외하면요(...)

 

여긴 15만원짜리 키카드를 사야 들어갈 수 있는데 나오는 AI들이 대부분 15~20만원 상당의 무장을 하고있기 때문에 핵들이 이곳에 몰리나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