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년 멸망설은 구라임이 밝혀졌고 마야인들의 변명이 필요한 시기기도 하죠

여하튼 올 한해도 딱히 이룬거도 없고 한거도 없는 어정쩡하구 무의미한 시간을

보낸느낌이군요 내년에 뭐할지 떨리기도하고 과연 인생의 전환점이 되는 내년이

될지도 기대되기도 한데말이죠.

올해 특히 기억에 남는게 있던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