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샷은 생략합;;;

아니 전에... 모 프라쇼핑몰을 둘러보던중...

완전변신 프라모델!! 지금사면 쉐릴데칼 줌. 이란 문구가 눈에 띄였습니다.


사실 전 오리지날 마크로스만 팬이고 나머지 마크로스는 그냥 딴거보다 조금 좋다 인 정도인데... 마크로스  F도 다 못봤지말입니다...왜냐면 민메이가 안나오니!! ㅠ.ㅠ

아무튼~~  뭣이라?? 3단변신 발키리가 10만원도 안해???

뭣이라????? 슈퍼팩까지 사도 10만원이 안하잖아?????


당장 질렀습니다.


넵. 프라모델........... 그러니깐 조립식이란 얘기지말입니다...........

아억; 마크로스를 그리 좋아한다고 하면서 제대로 된 발키리 하나 없던건.. 완성품 3단변신 되는건 가격의 압박에 좌절했고, 변신 안되는건 대부분 야마토제였나... 여서 도색을 안하면 못갖고 있을 물건같아서였는데..

이녀석도 사실 반품하려 했어요. 그러다 한번 완성품 구경이나 해볼까 해서 검색해봤더니... 으으으음... 으음??? 에잇 뜯어버렷!!

조립시작~~ . 첫날 조종석 부분만 조립후 .

며칠 후 오늘 머리랑, 다리랑 정도까지 조립을 다 했네요.


근데 이거이거. 물건이에요!! 아니 어쩜 이렇게 아귀가 딱 딱 들어맞지??? 역시나 반다이 녀석들!! 건프라 만들던 노하우가 어디간게 아니었구나!!! 부품이 왜이리 많아??? 어. 근데 본드도 안쓰네?? 완전변신인데도!! 어억후. 이리 쓰잘데기 없는 부분같은게 다 변형을 위해서 있는거구나!!


라며 다리만 조립하면서 하악하악 댔습니다.

오늘도 한 두어시간 끝에 다리 두짝 완성후 다음으로.....

다 완성되면 사진 올려볼께요~~  그냥 데칼만 붙이고, 먹선만 넣으려고 해요. 나름 상당히 꽤나 런너들 색구분이 잘 되어있어서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