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에도 깠지만 찍먹 좀 더 들어가본 후기입니다.

아직도 3성 영웅을 못 먹음. 퉷퉷

 

 

리세의 끔찍함은 저번에 언급했죠.

(장비뽑과 캐릭뽑 각각에 4~5성 떠도 등급 따로, 전용무기 따로,

전용 무기는 전용캐릭이 써야 제 성능, 장비는 무기 외 악세도 같이 뜸,

첫 뽑기 구간까지 1시간 소요)

 

게임이 잘 만들긴 했는데 (그래서 오픈전부터 많은 기대를 모았는데)

외양만 그럴듯한 느낌입니다.

 

1장이 가장 완성도 높고, 그후로는 쭉 하락..  

젤다 스타일인데 요즘은 커녕 젤다1보다도 퍼즐이나 어드벤쳐성 떨어지고 

스토리 세세한 장면도 옛날 한국온라인겜들처럼 다 패러디로 떼워버림. 

 

마이너 콘솔겜이나 모바일인걸 감안하면 좋은 완성도지만..

가챠와 밸런스가 똥망이라 그게 안됩니다.

 

가챠 상위 캐릭과 무기를 못 먹으면 난이도가 매우 어려운데

막혔을때 레벨 노가다나 장비 파밍이 없다시피 한 구조에요.

 

 

하도 답답해서 했던 어려운 이유 분석

- 몹과의 스펙차, 우리편은 유리몸+좁살딜 vs 적은 체력많고 딜 쎔

- 파티원 3명은 컨트롤 불능

- 보스 스킬이 패턴 피하고 끝이 아니라 후속타도 고려해야 됨​ 

 

보스가 무적 탐과 스킬 탐이 있는데 이게 각각 따로 놀고 

보스 스킬이 록온후 피하면 끝이 아니라 벽에 부딛혀 파편도 피해야 되거나

피한후 이펙트가 맵에서 사리지기 전까지 한번 더 우리편을 노려서 

딜 타임이 극단적으로 적음. 스킬 피하고 딜하러 달려가면 주금.

완벽히 다 피하고 보스를 잡으려고 하면 시간이 늘어지고 그 사이 우리편 전멸해 있음

 

전용 캐릭과 무기가 있으면 딜과 캐스팅&쿨타임이 짧아져서 이 단점이 상쇄. 

몸 비틀어 깨도 다크소울이나 젤다, 이스 같이 컨트롤 해서 깨는 맛이 안 납니다.

킹오브에서 루갈이나 이그니스 잡을때 제자리 소점프나 헛점프로 ai 약점 노려서 

어거지로 깨는 느낌.

 

그래서 기약없이 캐릭 나올때까지 존버중이었는데, 이번 이슈가 터졌네요.

전 손절해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