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운터가 확실해서 익숙해지기 전까지는 꽤 힘드네요.

 

특히 하드카운터들이 원래도 흔히 말하는 충이 많은 영웅들인데 오르피아의 하드 카운터까지 가능하니 더 많아진 느낌...

 

저처럼 빠대만 하는 유저는 선뜻 픽하기 어렵네요.

 

그래도 영웅 자체는 꽤 재밌는 듯... 한타 때 생존이 워낙 어려워서 그렇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