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지금도 많이 늦었죠.

성적만 보면 올스타게임 한참 이전에 됐어야 정상....

뱀니스터가 해적네 감독 반의 반만큼이라도 추신수를 배려하고 믿어줬으면 아마 추 커리어가 많이 달랐을텐데 말입니다.

200타석 옵션까지 얼마 안남았었다는데 구단이 자선사업하는것도 아니고 지금껏 준돈도 아까울판인데 7억 더주려고 붙잡고 있을 턱이 있나.

여지껏 번돈도 일반인 기준으론 평생 놀고먹을수 있는 돈이고

집이 상당히 잘산다는 이야기가 있으니 돈이 아쉽진 않겠죠.

아무튼 정말 비싼술이었습니다.

대체 날린돈이 얼마야....

3진아웃에 당연하다는 듯이 운전대 잡고 들이박은꼴 보면

사실 늦든 이르든 시기의 문제였겠지만 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