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는 3일 대전구장에서 열린 2011 롯데카드 프로야구 넥센과의 홈경기에서 연장 11회 접전 끝에 4-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탈꼴찌 싸움을 벌였던 넥센과의 경기에서 2승을 가져가며 7위 자리를 사수했다.


승부는 전날과 같이 연장 11회 결정됐다. 11회말 강동우의 중전 안타, 백승룡의 투수 희생번트, 장성호의 고의 4구, 최진행의 볼넷으로 만들어진 2사 만루의 찬스에서 타석에 나선 가르시아가 상대 구원 배힘찬을 상대로 볼넷을 얻어내 밀어내기로 경기를 매조지었다. 

 

 

 

.......